facebook youtube
"이범수 갑질에 극단적 선택·학생들 정신병원 行" 의혹…소속사 입장은? "모르는 일" [MD이슈](종합)
22-12-07 16:2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배우 이범수가 교수로서 제자들을 상대로 '갑질'을 했다는 의혹에 휩싸였다.

7일 유튜브 채널 '구제역'에는 '이범수의 제자가 극단적인 선택을 시도한 이유'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에 따르면 신한대학교 공연예술학부 학부장을 겸직 중인 이범수는 가르치는 학생들을 상대로 상습적인 갑질을 했다. 특히 이를 주장한 학생 A 씨는 "죽어야만 끝나는 학교 생활"이라고 극심한 피해와 고통을 호소하며 제보를 했다고.

제보자는 "이범수 교수가 1학기 땐 반을 A반, B반으로 나누는데 그 기준이 돈 많고 좋아하는 애들은 A반이고 가난하고 싫어하는 애들은 B반이다. 공식적으로 쓰레기 취급을 하겠다는 거다. B반은 공연 캐스팅에도 불이익을 준다. 그래서 이범수 교수님의 눈에 들어야 하고, 시키는 대로 노예가 되어야 한다. 근데 교수님은 수업도 나오지 않는다. 이번 학기 수업 때 한 번도 본 적이 없다. 학교 윗사람과 친분이 있다며 수업에 안 나와서, 다른 교수님이 수업을 대신하고 있다. 이런 상황에 1학년생 절반은 휴학과 자퇴를 했다"라고 주장했다.

특히 그는 "제 현재 상황은 불면증과 극단적 선택 충동으로 고통 속에 살고 있다"라며 "가난하거나 이범수 교수에게 한 번 찍힌 학생은 그 친구까지 가스라이팅과 왕따를 시킨다. 수업 때 가스라이팅과 인격 모독이 심했고 심한 욕설과 불필요한 얘기를 했다. 선후배들은 자퇴하거나 정신병원을 다닌다. 그런데도 학생들이 불만을 표시할 수 없는 이유는 우리는 배우가 꿈이기 때문이다. 이범수 교수님에게 잘못 보이면 언제든지 보복한다"라고 전해 충격을 더했다.

이와 관련 이범수 소속사 빅펀치엔터테인먼트 측은 7일 오후 마이데일리와의 통화에서 "현재 말씀드릴 수 있는 건 이범수의 교수 업무는 전속계약 전부터의 개인적인 일이다 보니, 잘 알지 못한다는 거다. 파악 중에 있다"라는 입장을 밝혔다.

[사진 = 마이데일리DB] 김나라 기자 kimcountry@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송중기, 재혼 발표 후 첫 근황포착은 '의외의 장소'…케
배우 송중기가 재혼 발표 후 처음으로 포착됐다. 방송인 안혜경은 8일 자신의 계정에 "막공날! 그분이 오셨다… 요훈이덕에 이런 감동도 누리고… 고맙다. 비록 같이 사진은 못 찍었지만 우리 후배들이 찍은 걸로 만족"이라는 글을 남기며 송중...
해외이슈
‘디카프리오와 열애설’ 19살 에덴 폴라니, “억만장자와 사귄 적도 있어”[해외이슈](종합)
‘라라랜드’, 브로드웨이 뮤지컬 제작 확정[해외이슈]
“성형충격” 64살 마돈나, “노인차별과 여성혐오 당했다” 분노[해외이슈](종합)
브렌든 프레이저 “아들 자폐아 진단, 뒤통수에 야구방망이 맞은 듯”[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